2022.01.24 (월)

  • 구름많음동두천 6.4℃
  • 흐림강릉 3.4℃
  • 구름많음서울 6.7℃
  • 맑음대전 8.4℃
  • 흐림대구 6.3℃
  • 흐림울산 5.8℃
  • 연무광주 8.9℃
  • 흐림부산 6.7℃
  • 구름많음고창 7.9℃
  • 구름많음제주 12.0℃
  • 구름많음강화 6.5℃
  • 구름조금보은 6.5℃
  • 구름많음금산 6.5℃
  • 흐림강진군 9.6℃
  • 구름많음경주시 5.3℃
  • 흐림거제 7.6℃
기상청 제공

사회칼럼

심리 테스트, 믿어도 되는가?

URL복사

 코로나19로 인해 집에 머무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사람들의 스마트폰 사용 시간이 늘고 있다. 게임, 영상컨텐츠, 블로그 등... 다양한 매체에 대한 수요가 늘었다. 그 중에서도 심리테스트의 인기는 독보적이다.

 

  'MBTI' 심리검사는 코로나가 시작된 이후, 2020년 일일 검색 횟수가 800만 회에 달하기도 했다. 이처럼 심리테스트는 다양한 종류와 간편한 접근성으로 사람들 사이에 퍼졌다. 그러나 심리테스트의 결과는 과연 믿을만한 것일까? 새롭게 계속해서 만들어지는 심리테스트의 신빙성에 의문이 생긴다. 

 

 우선 심리테스트가 인기가 얻게 된 계기는 'Forest' 앱에서 개발한 '나만의 꽃 심기'테스트다. 이 테스트는 여러가지 상황(음악, 책, 식사 등...)에서 답변자의 취향과 선택을 묻고, 답변자는 다양한 선택 중 하나를 고름으로서, 최종적으로 답변자와 부합되는 꽃을 찾는 테스트다. 그런데 여기 이상한 점을 발견할 수 있다. 심리검사가 주 목적이어야 할 테스트가 끝나면, Forest앱의 홍보화면이 나온다. 화면에서는 '나만의 꽃'을 획득하려면 앱을 설치해야 한다는 안내문구가 나온다. 결국 이 심리테스트의 주 목적은 앱 홍보였던 것이다. 

 

 

▲위 사진들은 본 기자가 나만의 꽃  키우기 심리테스트를 한 화면이다. 마지막 화면에서 포레스트 사의 앱 홍보를 하는 걸 알 수 있다.

 

 손 모양으로, 성격을 알아보는 심리테스트도 유행이다. 핸드폰이나 물 컵을 잡는 손 모양으로, 사람의 성격을 다각도에서 분석하는 것이다. 물론 손금과 손 모양 등으로 사주보는 것은 예전부터 있었지만, 100인 100색! 전부 다른 사람의 성격을 손 모양 하나로 구분 지을 수 있는지는 의문이다. 

 

 이처럼 다양한 심리테스트가 존재하지만, 테스트의 주 목적이 심리검사가 아니거나, 심리검사라 해도 결과의 신빙성이 떨어지는 경우가 많다. 이에 대해 전문가들은 "심리테스트는 심리검사를 모방한 경우가 많아, 아직까지 과학적 근거가 부족하다"며, "심리테스트를 실제 심리검사가 아닌 재미의 목적으로 사용하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이처럼 심리테스트는 신빙성 있는 심리검사들도 있지만, 대부분 재미와 흥미를 목적으로 만들어진 것이다. 그러므로, 이런 심리테스트의 결과는 맹신해선 안 된다. 재미를 목적으로 한 것인 만큼, 이를 접하는 우리는 가볍게 결과를 받아들여야 할 것이다.


취재NEWS

청덕중학교, 자유학년제 발표.. "만족해요"
지난 4일, 청덕중학교는 2021학년도 자유학년제 교육활동에 대한 발표회를 진행했다. 코로나19로 인해 자유학년제의 활발한 활동이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학교와 학생들은 내실있는 자유학년제 활동을 운영해 왔다. 이번 발표회는 교실 화면을 통해 볼 수 있었는데, 그 순서는 장기자랑 ▷ 학급홍보영상물 ▷ 스톱모션애니메이션반 ▷ 드바시반(드론으로 바꾸는 새로운 시각반) ▷ 뮤지컬반 발표 ▷ 우쿨렐레반의 발표 순으로 진행되었다. ▲ 먼저 장기자랑은 각 반에서 지원한 학생들이 각자의 장기를 화면을 통해 보여주었다. 이를 시청한 학생들은 "친구들이 재미있게 노래하고 춤추는게 좋았다.", "코로나19로 인해 장기자랑이 어려운 상황이었지만, 그래도 장기자랑이 진행될 수 있어서 좋았고, 시청하면서 나도 덩달아 신이 났다,", "코로나로 축제가 열리지 못했는데, 몇 명이라도 자신의 특기를 살릴 수 있었던 기회였던것 같다. 중간중간 작은 이벤트로 짧고 굵게 끝마쳤다. 참가자는 자신의 특기의 대한 자신감을,시청자는 재미를 얻을수 있었다" 등의 소감을 전했다. ▲ 다음으로, 학급홍보 영상물을 시청했다. 학급홍보 영상물은 국어 교과시간에 학생들이 직접 제작한 영상들로, 코로나19의

칼럼


직업의 세계

더보기

영상NEWS

더보기

갤러리

더보기